삶은 경험입니다.

의식의 이미지가
형상화되는 과정입니다.

의식이 바뀌면
현실이 달라지는 것이지요.

당신의 생각을 축복합니다.
Home > 존재의 자유 > 내면의 향기


No.422 Viewing 
  연 기
글 쓴 이 :  김상욱 등록일 :  2022-07-02 17:43:50 |  조회수 : 191


나라는 생각하나 사라지면
남는건 자연현상 뿐인것을

그것을 붙들고 온갖
부질없는 씨름들을 한다

緣起따라 演技하다 煙氣처럼
사라지는게 인생이다

무엇에도 걸리지 말고
아무것도 붙잡지 마라

그 "나"란것도 
애초에 내가 만들지 않았다면
어디에서 나왔겠는가...


이 름  
비 번  

TOTAL: 426   PAGE: 1/43  
공지 자성의 소리를 읽어시면서.... [2] 김상욱 3343 2008-03-06
425 감사의 십자가 김상욱 70 2022-10-20
424 부 활 김상욱 83 2022-09-30
423 시종일여 始終一如 김상욱 122 2022-08-09
422 연 기 김상욱 191 2022-07-02
421 실상 무상 實相 無相 김상욱 200 2022-06-20
420 인 생 김상욱 237 2022-05-20
419 초 월 超 越 김상욱 460 2021-11-24
418 생사일여 生死一如 김상욱 495 2021-10-03
417 무 無 김상욱 469 2021-09-03
1 [2][3][4][5][6][7][8][9][10]..[43] [다음]
제 목 내 용 글쓴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