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은 경험입니다.

의식의 이미지가
형상화되는 과정입니다.

의식이 바뀌면
현실이 달라지는 것이지요.

당신의 생각을 축복합니다.
Home > 존재의 자유 > 내면의 향기


No.414 Viewing 
  그저 나타낼 뿐
글 쓴 이 :  김상욱 등록일 :  2020-11-10 15:16:25 |  조회수 : 304


물은 담기는대로
자신을 내어주고

바람은 걸림이 없으나
방향이 있다

행함 자체에 의도만 없다면
향해도 빗나가지 않으리니

하고도 한것이 없고
말은 있지만 뜻이 없어라

신은
그저 나타낼뿐이니

인간은 자신의 눈으로
세상과 사물을 보지만

신은
세상과 사물을 통해
자신을 표현한다


이 름  
비 번  

TOTAL: 416   PAGE: 1/42  
공지 자성의 소리를 읽어시면서.... [2] 김상욱 3153 2008-03-06
415 歸 本 김상욱 82 2021-06-28
414 그저 나타낼 뿐 김상욱 304 2020-11-10
413 허상과 진실 김상욱 273 2020-08-15
412 진 심 김상욱 252 2020-08-06
411 김상욱 306 2020-07-02
410 감로의 법우 김상욱 432 2020-05-28
409 무 제 김상욱 297 2020-05-21
408 신 의 神 意 김상욱 308 2020-04-12
407 여 여 김상욱 319 2020-04-09
1 [2][3][4][5][6][7][8][9][10]..[42] [다음]
제 목 내 용 글쓴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