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존재의 자유 > 내면의 향기


No.408 Viewing 
  신 의 神 意
글 쓴 이 :  김상욱 등록일 :  2020-04-12 17:26:31 |  조회수 : 63



우주의 질서는 
도도히 흐르고

신은 항상 
나의 밖에서 
뜻을 내는데

나의 말과 행이
그 뜻을 거스를까 염려된다

그래서 

한마디가 천금이요
한걸음이 만금이라


이 름  
비 번  

TOTAL: 411   PAGE: 1/42  
공지 자성의 소리를 읽어시면서.... [2] 김상욱 2956 2008-03-06
410 감로의 법우  김상욱 5 2020-05-28
409 무 제 김상욱 23 2020-05-21
408 신 의 神 意 김상욱 63 2020-04-12
407 여 여 김상욱 67 2020-04-09
406 문을 열면 바람이 불고 김상욱 79 2020-03-28
405 참된의식 참된인간 김상욱 121 2020-02-19
404 신성과 에고 김상욱 79 2020-02-18
403 지금 이순간 김상욱 134 2020-02-08
402 김상욱 185 2019-12-31
1 [2][3][4][5][6][7][8][9][10]..[42] [다음]
제 목 내 용 글쓴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