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존재의 자유 > 내면의 향기


No.402 Viewing 
 
글 쓴 이 :  김상욱 등록일 :  2019-12-31 15:59:10 |  조회수 : 291


흔들어도 보고

뒤집어도 보고

속을 샅샅이 살펴보아도

그것은 그것일 뿐이엇다

없어졌다

다시 나타난것이 다를뿐

그 이전의 나와 다를뿐...


그 다른나는 다름아닌

물질적인 나를 포함한

지극히 영적존재인 나로 다시나타난 것

몸으로 현화되어 복잡하고 물질적인 세상을 살지만

자신의 본질은 영적인 존재로서 빛이라는 사실을

잊지말고 살아야 덜 힘이듭니다


이 름  
비 번  

TOTAL: 413   PAGE: 1/42  
공지 자성의 소리를 읽어시면서.... [2] 김상욱 3059 2008-03-06
412 진 심 김상욱 9 2020-08-06
411 김상욱 51 2020-07-02
410 감로의 법우 김상욱 166 2020-05-28
409 무 제 김상욱 133 2020-05-21
408 신 의 神 意 김상욱 138 2020-04-12
407 여 여 김상욱 177 2020-04-09
406 문을 열면 바람이 불고 김상욱 179 2020-03-28
405 참된의식 참된인간 김상욱 276 2020-02-19
404 신성과 에고 김상욱 183 2020-02-18
1 [2][3][4][5][6][7][8][9][10]..[42] [다음]
제 목 내 용 글쓴이